회원 로그인 창


로그인 메뉴

따끈따끈! 신착 전자책

더보기

  • 잘 듣는 습관
  • 잘 듣는 습관
    <우오즈미 리에> 저/<강다영> 역 | 매일경제신문사
콘텐츠 상세보기
매혹


매혹

<최보식> 저 | 휴먼앤북스(Human&Books)

출간일
2011-05-18
파일형태
ePub
용량
1 M
지원 기기
PC
대출현황
보유2, 대출0, 예약중0
전자책 프로그램이 정상적으로 설치가 안되시나요?전자책 프로그램 수동 설치
콘텐츠 소개
저자 소개
한줄서평

콘텐츠 소개

주자학이 지배하는 세상,
이단의 학문이 주는 위험한 아름다움에 매혹당한 이들의 이야기


삶과 죽음의 이치에 매혹돼 시대가 거부하는 길을 걸어갔던 서학 무리들의 삶과 운명을 다룬 역사소설. 당파 갈등이 극심했던 조선 후기에 자생적으로 나타난 ‘이념운동권’ 서학 무리들의 삶과 고뇌, 선택, 반전, 파국과 죽음을 다루고 있는 작품이다. 작가는 천주학의 수괴였던 이벽과 조선 최고의 문사이자 학자인 정약용의 목소리를 통해, 그들을 매혹시켰던 생사의 이치와 그들의 선택이 불러온 파국을 면밀히 추적한다. 이벽과 정약용은 물론, 이승훈, 정약종, 정약전, 김범우, 권일신, 이가환, 이기양, 이존창 등 서학과 이런저런 방식으로 연루된 이들의 삶과 고뇌가 생생하게 그려진다.

작품은 죽은 이벽과 늙은 정약용, 반대적인 성향인 두 화자(話者)가 장을 번갈아가며 서술하는 방식으로 구성되어 있다. 집안에서 의문의 죽음을 맞는 이벽, 그의 죽음에 대한 진실을 드러나는 과정, 그리고 일평생 주자학과 서학 사이에서, 현세적 삶과 이념적 삶 사이에서 확신을 갖지 못한 채 갈등했던 정약용의 삶이야기가 흥미진진하게 펼쳐진다. 역사적 고증과 독창적 발상, 그리고 소설적 재미를 배합시킨 이 작품을 통해 이단의 학문이 주는 위험한 아름다움에 매혹당한 이들의 이야기가 드러난다.

저자소개

작가이자 언론인인 최보식은 1960년 서울에서 태어나, 서울대학교 국문학과를 졸업했다. 조선일보에서 '최보식 칼럼'과 '최보식이 만난 사람'을 담당했으며, 조선일보 주말판 'Why'를 창간하고, 사회부장을 지냈다. 북극과 히말라야, 알프스 원정대에 다섯 차례 참여했다. 중앙아시아, 북미대륙, 유럽을 르포 했다. 아프가니스탄 전쟁을 취재했다. 독일 단기특파원을 했고 미국 워싱턴에서 일 년 간 연수했다. 저서로 『김유신 무덤에서 뛰쳐나오다』, 『얼굴』, 『우리시대 사람산책』 등이 있다.

한줄서평

  • 10
  • 8
  • 6
  • 4
  • 2

(한글 40자이내)
리뷰쓰기
한줄 서평 리스트
평점 한줄 리뷰 작성자 작성일 추천수

등록된 서평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