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 로그인 창


로그인 메뉴

따끈따끈! 신착 전자책

더보기

콘텐츠 상세보기
무관심의 시대


무관심의 시대

<알렉산더 버트야니> 저/<김현정> 역 | 나무생각

출간일
2019-11-28
파일형태
ePub
용량
29 M
지원 기기
PC
대출현황
보유1, 대출0, 예약중0
전자책 프로그램이 정상적으로 설치가 안되시나요?전자책 프로그램 수동 설치
콘텐츠 소개
저자 소개
목차
한줄서평

콘텐츠 소개

미완의 사실, 그리고 다시 요구되는 세상과의 연대

물론 인생에는 상상하는 것보다 훨씬 더 많은 고통과 냉혹함이 존재한다. 이러한 경험은 오랫동안 우리를 따라다니고, 쉽게 협상할 수 없는 부분이기도 하다. 저자는 그 고통이 항상 최종결정권을 갖는 것도 아니고 우리의 결정에 정당성을 주는 것도 아니라고 전한다. 과거의 경험이 현재에 어떤 영향력을 미치는지는 아직 확정되지 않았으며, 충분히 협상 가능하다. 빅터 프랭클의 말처럼 우리는 아직 결정되지 않은 미완의 사실들 앞에 서 있다.

“우리가 삶의 사실들에 응답하는 한 우리는 끊임없이 미완의 사실들 앞에 서게 된다.”

저자는 빅터 프랭클의 이 짤막한 말에 두 가지 희망이 존재함을 밝히고 있다. 하나는 이 세상이 풍요로워질 수 있다는 것이고, 다른 하나는 우리 개인의 공헌이 더 나은 세상을 만드는 데 보탬이 된다는 것이다. 분명한 사실은 우리가 세상을 필요로 하는 것처럼 이 세상도 우리를 절실히 필요로 한다는 것이다. 자기연민, 증오, 무관심은 우리의 실존적 고향이 될 수 없다. 삶은 우리에게 조역이 아니라 주역을 주었고, 세상과 연대를 통해 이를 실현하도록 사명을 부여했다. 어떤 형태로든 세상에 기여할 수 있는 우리의 능력을 깨닫고 세상과 동맹을 맺을 때 비로소 우리는 온전해지고 자신의 삶과도 조화를 이룸으로써 진정한 행복에 도달할 수 있다.

세상은 매일 고통스러운 일들이 벌어지며, 많은 곳에서 부당하고 무자비한 일들이 나타나고 있다. 그럼에도 사람들은 모든 것이 무의미하다는 생각에 수수방관하고 있다. 우리 시대의 무관심에 대한 모든 한탄 속에서도 위로가 되는 것은 우리 인간이 그 고통을 끊어낼 수 있는 유일한 존재라는 사실이다. 한 명의 개인이 이 세상을 바꿀 수는 없다. 하지만 자신의 세계를 바꿀 수는 있다. 모든 사람에게는 각자의 소명이 주어져 있으며, 누구나 세상을 위해 작은 기여를 할 수 있다. 이 사실이야말로 삶이 우리에게 주는 가장 아름다운 메시지가 아닐까.

저자소개

리히텐슈타인에 위치한 빅터 프랭클 연구소 창립자이자 이사이며, 빅터 프랭클 재단 이사회 소속으로 의미치료에 대한 그의 사상이 세계 여러 나라에 소개될 수 있도록 디렉터의 역할을 하고 있다. 빅터 프랭클 아카이브의 첫 번째 편집자이며, 『의미치료 요법 및 실존 분석』 『의미에 대한 임상적 관점』 『실존적 두려움의 심리학에 대해』 등을 집필했다. 이 책에서는 물질적 풍요 속에서도 뭔가 채워지지 않은 듯한 현대인의 결핍과 무기력한 삶을 집중 분석하고, 냉담한 사회에서 개개인이 다시 활력과 용기를 찾고 주도적 인생을 살아갈 수 있는 탈출 전략을 제시한다.

리히텐슈타인대학 국제철학아카데미에서 빅터 프랭클 철학 및 심리학 전문교수 자격을 취득했으며, 현재 오스트리아 빈대학교 의과대학에서 의미치료 및 실존분석을 학생들에게 가르치고 있다. 2012년부터는 모스크바대학 정신분석연구소에서 실존심리학 초청교수로 학생들을 지도하면서 의미치료 및 실존분석을 위한 지역 교육 프로그램을 지휘하고 있다.

목차

1장 가치를 상실한 시대
삶의 태도와 행동의 관계
이기적인 삶의 태도
우리에게 닥친 존재적 위기
무관심이 가져온 사회적 충격
우리에게 남아 있는 희망

2장 우리에게 주어진 과제
우리의 삶에 주어진 최초의 메시지
가치 상실인가, 가치 위기인가
삶과 맺는 동맹
유한성으로 인해 획득된 자유
세상을 향해 무엇을 발산했는가

3장 현재는 열려 있다
언제까지 기다릴 것인가
우리가 무엇을 해야 할까
인간은 과거의 산물 그 이상이다
현재는 열린 공간이다

4장 삶의 한가운데 존재하는 자유
감정 표출로 모든 게 해소될까
나쁜 것을 좋은 것으로 덮을 수 있다
한 사람의 결정이 가져오는 놀라운 결과
우리가 의존해온 것
사랑은 물리적 법칙을 따르지 않는다

5장 자유의 한가운데 존재하는 책임
다른 사람의 희망을 실현시킬 수 있다
이제껏 경험하지 못한 일상의 기쁨
내적 장애물 극복하기
자유를 응원하다
자유의 갈취와 그 대가에 대해서

6장 세상을 넘어 나에게로
사람들이 진정으로 원하는 것
무엇이 우리를 행복하게 만들까
왜 우리는 끊임없이 의심할까
나의 행복이 세상을 굶주리게 한다면
우리는 정말로 행복을 원하고 있을까
너무 많은 것을 바라는 사람들

7장 진정한 의지와 삶의 감격
감정 자체가 목적이 될 수 없다
상황적 감정과 대상적 감정
자의식과 자기 존재 가치
우리에게 맡겨진 일

맺는 말
감사의 말
미주

한줄서평

  • 10
  • 8
  • 6
  • 4
  • 2

(한글 40자이내)
리뷰쓰기
한줄 서평 리스트
평점 한줄 리뷰 작성자 작성일 추천수

등록된 서평이 없습니다.